커뮤니티 > 독자투고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기차량 화재 예방·대응은 이렇게!
기사입력  2020/03/26 [15:11]   김남웅 기자

 

 최근 전기를 사용하는 차량과 내연기관과 전기를 혼합하여 사용하는 차량이 급증하고 있다.
 이에 따라 영암소방서(서장 박주익)은 전기차량 화재에 대비하여 다음과 같은  사항을 강조하며 자체 교육·훈련을 실시하였다. 기차량 화재가 소규모 화재 일 경우에는 전기화재용 소화기(ABC, BC소화기)를 사용하고, 초기에 신속한 화재진압이 불가능 할 경우 안전한 장소에 대피하고 사람들이 접근하지 못하도록 유도한다.

 

 화재가 차량 하부의 고전압 배터리에 전이된 경우 화재를 완전히 진압하기 위해서는 장시간 동안 대량의 물이 지속적으로 공급되어야 한다.
 만약 소량의 물 또는 부적절한 소화기를 사용할 경우 화재 진화가 어렵고 감전으로 인한 사고가 발생하여 상해를 입을 수 있다. 재발생 차량에 접근 할 때는 반드시 자가 호흡기와 절연장갑, 안명보호구를 착용하고 진화작업을 하여야 한다.


 한국 소방산업기술원에서 전기차 배터리 화재대응기술 개발을 위한 실증 분석결과 리튬 이온 배터리 모듈에 실제로 불을 붙이고 여러 가지 방법을 동원해 불을 끄도록 했는데, 그 결과 차량용 분말·이산화탄소 소화기는 일시적인 화재 억제력을 보였으며, 금속 화재에서 금기시 되는 물이 오히려 가장 뛰어난 소화 적응성을 보였다고 한다.
 

영암소방서는 전기차량 및 하이브리드 차량에 대한 화재대응 메뉴얼에 따른 조치방안을 두고 지속적인 진압 훈련과 매뉴얼의 구체화를 위해 노력중에 있으며, 사용자의 정기적인 차량 점검과 차량용 소화기 배치를 강조하였다.

ⓒ iyudal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