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문화 > 생활체육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수원매탄중, 한국 중등축구리그 마지막 왕좌에...
기사입력  2017/11/06 [11:41]   김남웅 기자

 

▲ 강진군     © 유달신문 편집국

 

지난 5일 전남 강진군 강진종합운동장에서 대한민국 중등축구 최강자를 가리는 ‘2017 대교눈높이 전국 중등 축구리그 왕중왕전마지막 날 포철중(붉은색 상의 유니폼, 포항스틸러스 U-15)과 매탄중(푸른색 유니폼, 수원삼성 U-15)이 결승경기를 펼치고 있다.

 

준결승에서 2016 이 대회 우승팀 오산중을 꺾은 포항중과 왕중왕전 첫 대회 4강에 오른 천안축구센터에 완승을 거두고 올라온 매탄중의 경기 결과는 매탄중이 전후반 각 1골씩을 얻어 포항중을 2:0으로 이기고 2017 한국중등축구 왕좌에 올랐는데 이번 대회를 끝으로 중등리그 왕중왕전이 폐지되어 마지막 역사의 주인공 팀으로 남게 되었다.

 

ⓒ iyudal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