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 > 경제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강진군 초록믿음, 착한 마케팅 62억원 매출 달성
기사입력  2017/12/06 [13:18]   김남웅 기자

 

▲ 강진군     © 유달신문 편집국


강진군 초록믿음 직거래지원센터에서는 2017년 강진 방문의 해를 맞아 총 62억원 매출을 기록했다. 강진 농수특산물을 구매한 고객만 132천명에 달한다.

 

강진군이 직접 운영하는 초록믿음 직거래 지원센터는지난 20155월에 문을 열었다. 군은 품질과 안전성을 인정받은 농수특산물을 소비자들에게 널리 알리기 위해 농어업인의 직거래 활동을 돕고, 농수특산물의 판매처를 확대해 생산자와 소비자의 공동의 이익을 추구하고 있다.

 

이에 초록믿은 직거래지원센터는 개장한지 2년 반만에 358명의 농어업인이 참여해 관리하고 있는 고객수만 132천명을 넘어섰다. 올해 매출액만 62억원. 올해 매출액을 합쳐 총 1409천만원이란 기적적인 매출을 달성했다.

 

강진군 초록믿음 직거래지원센터가 추진하고 있는 사업 일환인 이동형 직거래 장터는 강진에서 개최했던 11개의 축제장 및 주요 관광지를 직접 돌며 관광객에게 신선한 제철 농특산물 선보였다. 이에 396백만원의 매출을 기록하고, 소비자 신뢰도와 만족도를 높여 농어업인의 실질적인 소득증대와 평생 고객확보 등의 효과를 나타냈다.

 

직거래지원센터 참여 농어업인 대상으로는 군비 5억원을 투입해 전문 마케팅 교육, 택배비 및 택배용 포장재 등 맞춤형 지원사업을 제공하고, 이외에 자체 쇼핑몰인 강진초록믿음 운영 등 온라인 마케팅 활동을 추진하고 있다. 이러한 군의 지원에 힘입어 농어업인들은 농수산물의 품질은 높이고 가격은 낮춰 유통 경쟁력을 확보해 온라인과 오프라인에서 고정고객을 늘려나가고 있다.

 

더불어 농수특산물 마케팅대학 수료자에게 각종 유통분야 지원사업 대상자를 선정할 때 대폭적인 가산점을 부여하고 있다. 마케팅 교육과 직거래 특수시책을 연계한 시스템으로, 교육을 통해 농어업인 마인드 함양과 지원사업에 대한 성과를 높이는 일거양득의 효과를 발휘하고 있다.

 

강진원 강진군수는 초록믿음 품목별 대표 회원들과 간담회를 통해 올해 성과를 평가하고 내년 계획을 체계적으로 수립해 2018년 농업소득 배가 원년의 해를 선도할 계획이라며 농어업인의 소득향상에 더욱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 iyudal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