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은혼' 감독, '천년돌' 하시모토 칸나 캐스팅한 사연은?
기사입력  2017/12/06 [16:19]   유달신문 편집국

 

영화 은혼, 후쿠다 유이치 감독, 오구리 슌
영화 은혼, 후쿠다 유이치 감독, 오구리 슌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영화 '은혼'의 후쿠다 유이치 감독이 일본의 배우 하시모토 칸나를 캐스팅한 이유를 전했다.

6일 오후 서울 광진구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영화 '은혼'(감독 후쿠다 유이치) 내한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현장에는 오구라 슌, 후쿠다 유이치 감독이 참석해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은혼'은 우주인과 공존하게 된 에도 막부 말기에 나타난 신비한 힘을 가진 불멸의 검 홍앵의 행방을 쫓는 긴토키, 신파치, 카구라 해결사 3인방의 '병맛' 넘치는 모험을 그린 작품이다.  



이날 후쿠다 유이치 감독은 카구라 역을 연기한 하시모토 칸나를 캐스팅 한 사연을 전했다. 하시모토 칸나는 아이돌 출신의 연기자로, 일본에서는 천 년에 한번 나올까 말까 한 스타라는 의미의 '천년돌'이라는 별명을 지닌 인기 배우다. 그는 이번 작품에서 인간 병기이자 엄청난 먹성을 자랑하는 독특한 소녀 카구라를 연기했다. 
 

후쿠다 유이치 감독은 "가장 먼저 중요하게 생각한 것은 비주얼이다. 특히 오구리 슌과 함께 섰을 때 키 차이 같은 것을 고려했다"고 말했다. 이어 "또 하나는 '말'이다. 평소에도 이 사람이 재미있는 말을 할 수 있는 사람인지를 생각했다"며 "평소 재밌는 이야기를 하지 못하는 사람은 재미있는 연기도 못한다는 생각이다. 그런 의미에서 하시모토 칸나는 평상시에도 재밌는 사람이고, 유머러스한 여주인공 역을 잘할 거라는 확신이 있었다"고 답했다.

'은혼'은 7일 개봉해 관객들을 만난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송선미 기자]
ⓒ iyudal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