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권뉴스 > 신안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빚을 지우고, ‘신안의 꿈’을 그리다.."신안군, 채무 ZERO 선언"
기사입력  2017/12/29 [11:17]   박준혁 기자

 

신안군은 2017년 말 40년 묵은 채무를 털어내고 ‘채무 제로’를 달성해 ‘빚을 지우고 신안의 꿈을 그리는’ 희망찬 새해를 맞이하게 되었다.

 

  군은 지난 14일 도서식수원 개발사업을 위해 발행한 채무 잔액 33억원을 조기에 상환함으로써 창군 이래 지속되어온‘빚 많은 자치단체’에서 벗어나게 되었다.

 

  지방자치 시대를 맞이하여 지방자치단체의 채무지표가 지방행정 평가의 중요한 잣대로 활용되고 있는 현실에서 전국 최하위 재정자립도의 신안군이 최고의 재정건전성을 확보하게 된 것이다.

 

  전국에서 가장 열악한 재정형편 때문에 한때 900억원에 달하는 채무를 안게 된 신안군은 민선6기를 맞이하여 ‘채무 제로 만들기’를 목표로 경상경비 절감, 불요불급한 예산의 과감한 구조조정, 행사‧축제경비 최소화 등 재정개혁을 단행하여 지속적인 채무 조기상환을 추진한 결과 ‘채무 제로’를 달성하게 되었다.

 

  또한 신안군은 고길호 군수를 비롯한 전직원이 예산확보를 위해 수없이 중앙부처를 방문하여 긴밀한 협력관계를 유지하고 최선의 노력을 다한 결과 군 역사상 처음으로 6,200억원의 예산을 돌파함으로써 민선6기에 계획했던 사업들을 차질 없이 추진하고 있다.

 

  따라서, 2018년 채무 제로 시대를 맞이한 신안군은 그동안 채무 상환에 사용해왔던 연평균 200억원에 이르는 재원을 군민의 삶의 질 개선과 일자리 창출 그리고 신성장 동력을 창출하는 기반사업에 투자할 수 있게 되었다.

 

  군 관계자는 “새해에는 더욱 내실 있는 재정 운영으로 섬들의 고향 신안의 새로운 꿈을 실현하기 위해 모든 행정력을 집중해 나갈 것” 이라고 밝혔다.

 

자료제공 : 기획홍보실 예산담당(240-8215)
 

ⓒ iyudal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