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권뉴스 > 신안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신안 ‘천도천색 천리길’ 총연장 500km 확대 개편.."중부권(자은·암태·팔금·안좌) 코스 2개로 분리"
기사입력  2018/01/02 [11:54]   박준혁 기자
▲ 신안군     © 유달신문 편집국

 

신안군이 조성하여 전국 자전거 동호인들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천도천색 천리길」이 기존 450km에서 500km로 확대 개편된다.

 

  신안군은 천도천색 천리길 자전거 코스를 50km 연장해 본격적으로 섬 자전거 투어 상품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기존의 코스는 유지하되 지난해 삼도대교로 연결된 하의·신의도 코스를 하나로 묶고, 중부권(자은·암태·팔금·안좌) 코스를 자은·암태도와 안좌·팔금도 2개로 분리하였다.

 

  아울러, 27개소로 운영해오던 인증지점을 새롭게 6개 지점을 추가하여 총 33개 지점으로 확대 운영한다.

 

  지역 특색을 보다 잘 드러날 수 있게 주요 관광지와 아름다운 코스를 포함시켜 섬 라이딩의 즐거움을 더했다는 설명이다.

 

  군 관계자에 따르면 “천도천색 천리길은 해안임도, 노두길, 염전길 등으로 구성돼 전국 자전거 동호인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며 “지도와 가이드북을 새로 만들고 모바일 어플도 업데이트를 해 자전거 여행을 쉽게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오는 3월부터 11월까지 매달 2차례씩 자전거 투어 프로그램을 직접 운영한다고 밝혔다.

 

자료제공 : 문화관광과 관광정책담당 (240-8685)
 

 

 

ⓒ iyudal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