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문화 > 지역축제,관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함평나비대축제 2018년 전라남도 대표축제 선정
기사입력  2018/01/03 [11:09]   박준혁 기자

 

▲ 함평군     © 유달신문 편집국


함평군(군수 안병호)은 함평나비대축제가 지난해에 이어 2018년 전라남도 대표축제로 선정돼 도비 2500만원을 지원받는다고 3일 밝혔다.

지난 1999년 시작한 함평나비대축제는 전국의 봄 축제 중 으뜸으로 손꼽힌다.

나비라는 독특한 소재를 바탕으로 함평군은 생태관광도시’, ‘친환경농업군등으로 이미지 변신에 성공했으며, 매년 30만여 명이 나비대축제를 보기 위해 함평을 찾고 있다.

민선5기부터 군민들에게 소득이 돌아가는 경제축제를 표방하면서 축제쿠폰 발행, 군민참여 장터 확대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꾀하며 타 지역축제와 차별화해 성공신화를 이어가고 있다.

특히 도내에서 유일하게 2년 연속 흑자 축제를 기록하면서 전국적인 명성을 떨치고 있다.

이 같은 성과에 힘입어 문화체육관광부 지정 문화관광축제 3년 연속 우수축제, 5년 연속 최우수축제로 선정왜 133000만원의 국비를 지원받았다.

문화관광축제 일몰제로 2012년부터는 국비 지원 없이도 대한민국 대표축제를 넘어 세계축제도시로 발전을 거듭해 왔다.

군 관계자는 올해는 나비축제가 성년이 되는 20회를 맞는 뜻 깊은 해라며 엑스포 수준으로 격상해 더욱 내실을 갖추고, 축제와 지역경제 모두 한 단계 더 도약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준비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한편, 20회 함평나비대축제는 오는 427일부터 57일까지 함평엑스포공원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 iyudal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