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권뉴스 > 강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새콤달콤 강진 ‘레드향’ 본격 수확
기사입력  2018/01/03 [13:19]   김남웅 기자

 

▲ 강진군     © 유달신문 편집국


점차 아열대화 되고 있는 기후변화에 대응, 전남 강진군이 농업인 소득작물로 육성중인 레드향을 본격 수확하고 있다.

 

강진군은 2013년부터 실증재배 시험을 통해 아열대 과수중 시장성이 우수한 애플망고와 레드향을 육성작물로 선정해 농가시범재배를 완료한 바 있다. 지난 2014년에 묘목을 심은 농가들이 본격 수확하고 있다.

 

레드향은 한라봉과 감귤의 조합으로 만든 품종으로 수년전부터 고급 과일로 입소문을 타고 있다. 껍질이 얇고 당도가 높아 소비자들에게 인기가 높다. 현재 강진에는 6농가에 2ha 면적에 재배중이며, 시설하우스를 보유하고 있는 농업인들 사이에 점차 관심이 높아져 가고 있다.

 

강진군농업기술센터 이동근 소장은 강진은 일조량이 많고 식양토가 많아 레드향의 맛이 좋은편이라며 “2018년을 농업소득배가의 원년으로 선포한 군정방침에 발맞춰 농업인 소득작목으로 적극 육성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레드향을 수확하고 있는 칠량면 천만일씨는 당도가 15도 전후로 높아지는 이맘때가 수확적기로 소비자들이 많이 찾고있어 직거래로 판매하고 있다0.3ha면적에서 2월까지 수확해 약 3, 25백만원의 매출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사진설명 : 본격 수확기를 맞아 강진 농업인이 레드향을 수확하고 있다.

ⓒ iyudal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