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두데' 아이콘 바비 "'무한도전' 못친소 특집 비아이 나갔어야"
기사입력  2018/02/13 [17:05]   유달신문 편집국

 

두시의 데이트 아이콘
두시의 데이트 아이콘
 
 

 

 
 [티브이데일리 김수영 기자] '두시의 데이트' 그룹 아이콘 바비(BOBBY)가 '무한도전'의 '못친소' 출연 뒷이야기를 전했다.

13일 오후 방송된 MBC FM4U '두시의 데이트 지석진입니다'(이하 '두시의 데이트')에는 게스트로 아이콘이 출연했다.

이날 '두시의 데이트' DJ 지석진은 바비를 향해 "'무한도전'의 '못친소' 특집 동기다. 오랜만이다"고 인사를 건네며 "그때 거기 왜 나왔냐"고 물었다. 



이에 바비는 "'무한도전'이라서 나간거다. 못 생겨서 나간 게 아니다"며 흥분했다. 이어 "'무한도전'에서 제보가 들어왔을 때 나머지 멤버들 표정이 다 똑같았다. 이건 나갈 사람이 정해지고 온 거구나 싶었다"고 말했다. 

이후 지석진은 바비에게 "아이콘 내에서 자신의 외모를 몇 위라고 생각하냐"고 물었고, 바비는 당당하게 "6위"라고 대답했다. 바비는 7위로 비아이(B.I)를 지목했다. 이를 들은 비아이는 반대로 자신을 6위, 바비를 7위로 지목해 웃음을 자아냈다. 
 
[티브이데일리 김수영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보는 라디오 화면 캡처]
ⓒ iyudal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