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권뉴스 > 목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프리카 사자, 이제 목포자연사박물관에서 만난다
26일 부터 호남권 최초 아프리카 사자 박제 전시
기사입력  2019/11/12 [11:44]   유달신문 편집국

 

▲ 아프리카 사자, 이제 목포자연사박물관에서 만난다  © 유달신문 편집국

 

이제 목포자연사박물관에서 아프리카 사자를 만날 수 있게 된다.

 

목포시는 오는 1126일 부터 1231일 까지 목포자연사박물관에서 아프리카 사자 특별전시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는 목포자연사박물관이 호남권 최초로 소장하게 된 아프리카 사자 박제를 대중들에게 공개하면서 아프리카의 야생과 이국적인 생태 체험 기회를 제공하자는 취지에서 마련됐다.

 

박물관 측이 확보한 아프리카 사자(African Lions, Panthera leo)는 암수 한쌍이며 길이가 2m에 달하는 대형으로 야생에서 실제 서식하고 있는 상태로 연출되었으며 표본상태가 극히 우수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대형 동물원이나 영상매체를 통해서나 볼 수 있었던 아프리카 사자 박제는국내에서는 매우 희귀하여 관람객들에게 색다른 볼거리와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목포자연사박물관은 이번 공개 전시회에서 최대한 관람객과 가까운 위치에 포토존을 마련해 관람객들에게 잊을 수 없는 추억을 선물할 계획이다.

 

이와 더불어 김성훈 박사(전 농림부장관)1988년 목포시에 기증했던 뱅골호랑이도 함께 전시해 대형 고양이과 동물을 한 장소에서 자연스럽게 비교 해 볼 수 있는 기회도 제공한다.

 

자연사박물관 관계자는 아프리카 사자, 벵골호랑이 등 평소 쉽게 보기 어려웠던 새로운 전시품을 공개하게 되었다. 아이들과 함께 목포자연사박물관에 오셔서 특별한 추억을 만들어보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 iyudal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