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권뉴스 > 장흥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장흥군, “대한민국 영웅 ‘안중근’을 기억하다”
장흥 해동사서 안중근 의사 순국 110주년 기념 추모제 개최
기사입력  2020/03/26 [15:25]   유달신문 편집국

▲ 장흥군, “대한민국 영웅 ‘안중근’을 기억하다”     ©

 

26일 장흥군 해동사에서 안중근 의사 순국 110주년을 기념하는 추모제가 열렸다.

 

2020년은 안중근의사 순국 110주년인 동시에, 장흥 해동사에서 안중근 의사의 업적을 추모한 지 66년째 되는 해다.

 

19091026일 오전 9중국 하얼빈역에서 이토 히로부미를 저격한 안중근 의사는 이듬해 326일 뤼순 감옥에서 순국했다.

 

장흥 유림 안홍천(죽산 안 씨) 선생은 순흥 안 씨인 안중근의사의 후손이 없어 제사를 지내지 못하는 것을 안타까워하며 죽산 안 씨 문중과 지역 유지들의 뜻을 모아 1955년 해동사를 건립했다.

 

그 후로 66년째 추모제향을 지내고 있는 해동사는 국내에서 유일하게 안중근 의사의 영정과 위패를 봉안한 사당으로 남아있다.

 

코로나19의 여파로 추모행사는 대폭 축소됐지만, 영호남을 잇는 뜻깊은 행사도 진행돼 눈길을 끌었다.

 

추모제를 마친 후 장흥군에서 대구광역시 소재 2군사령부에 동백나무 7그루를 보내는 코로나19 극복 기원 사랑의 나무기증식이 열렸다.

 

안중근 의사는 응칠(應七)’이란 아명을 가지고 있었다.

 

대구 2군사령부에는 장성급 인사 7명이 현역으로 근무하고 있는데, ‘7’이라는 숫자로 이어진 인연에서 착안해 동백나무 7그루를 보내게 됐다.

 

장흥군의 군목인 동백나무를 대구로 보내 코로나19 완전한 극복을 기원하는 군민들의 응원 메시지도 함께 전했다.

 

장흥군은 2020년을 정남진 장흥 해동사 방문의 해로 선포했다.

 

대한민국에서 유일하게 안중근 의사의 위패와 영정을 봉안하고 있는 해동사의 역사적 가치를 알리고, ‘의향 장흥면모를 전국민에 전한다는 계획이다.

 

올해부터 안중근 의사 선양사업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국비 42억원을 포함해 총사업비는 70억원을 투입해 해동사 인근에 안중근 의사 역사·문화체험공간 조성사업을 추진한다.

 

정종순 장흥군수는 올해 많은 사람들이 장흥 해동사에서 다시 살아 숨 쉬는 안중근 의사의 정신과 마주하길 기대한다, “우리가 일제 강점기의 역경을 딛고 해방의 봄을 맞았듯이, 코로나19의 위기도 빠른 시일 내에 이겨낼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

 

ⓒ iyudal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